중국남방항공 태국 방콕에서 인천공항행 기내식 환승 환승지 호텔 수완나폼공항 미라클라운지 카페 커피클럽 흡연장(smoking room)

중국남방항공 태국 방콕에서 서울행 기내식 환승 환승지 호텔 수완나폼공항 미라클라운지 카페 커피클럽 흡연장

S1 버스를 타고 수완나폼공항에 도착했다. 중국남방항공은 2시간 전에 티켓팅이 가능하다. 수완나폼공항에서 중국남방항공 위치는 U이다.

출국 시 금지 품목! 가져갈 수 없는 물건과 음식들은 아래와 같다.


티켓팅을 하고 출국심사 후 안으로 들어왔다. 1시간 정도 시간이 남아서 돌아다녔다.

커피클럽에서 남은 100바트 남짓을 털어서 롱블랙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사 먹었다. 커피가 너무 진하긴 했지만, 그래도 마지막으로 태국에서 즐기는 커피, 공항 안에 카페가 많지는 않고 대부분 가격이 비싸다.

미라클 라운지

여행 메이트는 미라클 라운지에서 맥주 2캔, 스파게티와 빵 쿠키를 먹고, 아이스크림을 소박하게 4통을 비웠다고 한다. 그리고 기내식을 먹었던 것은 물론!

그리고 태국 수완나폼 공항은 2019년 초부터 건물 밖과 내에서 흡연을 할 수 없다고 한다.

환승을 해서 두 번 먹는 기내식 중에 첫 번째 기내식

중국남방항공 환승-중국 무안공항

중국남방항공은 환승시간이 길 경우, 환승지 호텔을 무료로 제공한다고 한다. 하지만 우리는 만사 귀찮아서 그 혜택을 이용하지 않고 공항에서 노숙을 했는데 결론적으로 꽤 힘들었다. 그래도 다행인 부분도 있었다.

자정이 가까운 시간, 출국장으로 올라왔는데 꽤 넓고 깨끗한 공항이었다. 사람도 많지 않았다. 하지만 새벽에 청소를 해서 거기에 머무를 수 없다고 해서 다시 입국장 층으로 내려왔더니 이미 노숙을 하는 여행자들이 많았다. 노숙하는 건 처음이지만 꽤 추웠다. 추운 건만 빼면 그럭저럭 노숙을 할 수도 있겠단 생각이 들었지만, 암튼 우리가 노숙을 너무 쉽게 생각했던 걸 후회했다.

추워서 공항에 있는 24시간 편의점에 갔는데, 다행히도 카드 사용이 가능해서 평소 컵라면과 삼각김밥 하나를 사 먹었다. 22.9위안이었는다 원화로 4,000원이 좀 안되는 금액이었다.

드디어 해가 밝았다. 우리 비행기는 오전 8시 반경, 10시간 정도 무안 공항에서 머문 것 같다.

마지막 기내식, 왕복으로 총 4번의 기내식을 먹었는데 그럭저럭 만족! 연착이 비일비재하다고 해서 걱정했는데 연착된 적도 없다. 물론 환승하는 건 번거롭고 힘들지만 그건 알고 탄 거니까 어쩔 수 없던 부분이었다. 어쨌든 가성비가 진짜 좋은 중국 남방항공!

(중국 광저우공항) 갈 때는 한 번의 티켓팅으로 우리가 부친 캐리어도 바로 방콕행이었는데, (중국 무안공항) 돌아올 때는 티켓팅도 두 번하고 짐도 중간에 찾아야 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