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아힌 힐튼호텔 솔직후기 오션뷰 수영장 위치 가격

후아힌 힐튼호텔 솔직후기 오션뷰 수영장 가격
후아힌 힐튼호텔 솔직후기 오션뷰 수영장 위치 가격

우리는 카오산로드에서 후알람퐁역으로 이동해 기차를 타고 후아힌으로 왔는데, 힐튼 호텔이 기차역과 가깝고 걸어서 올 수 있는 거리이다. 다른 유명한 호텔보다 가격이 합리적이고 오션뷰라 여기를 선택했다. 더불어 선셋이나 선라이즈를 보고 싶다는 생각도 있었는데, 운 좋게도 일출을 보았다. 체크인 시간이 오후 3시인데 오후 1시경에 도착! 2시까지 오면 체크인을 해주겠다고 해서 캐리어를 맡기고 근처 로컬 식당에서 밥을 먹고 왔다. 칼같이 2시에 왔는데 이래저래 한 2시 30분에 체크인을 한 것 같다. 그전에 로비와 수영장을 슬쩍 둘러보았다.

체크인하는 동안 웰컴티와 물수건을 주셨다. 이 웰컴티는 태국의 과일로 말려 설탕을 약간 넣어 만든 거라고 했는데, 너무 맛있어서 나중에 분말 형태로 된 인스턴트 커피로 사 왔다. 저 말린 과일은 내가 계속 과일 tea를 어디서 살 수 있냐고 묻자 마사지사가 가져가라고 선물(?)로 준 것이다.

우리 캐리어는 이미 우리 방에 도착해 있었다.

넓고 깔끔하고, 수영장 뷰와 오션 뷰가 맘에 들었다. 구석구석 잘 보면 좀 낡은 데도 있었지만 전체적인 분위기는 군더더기 없이 깔끔!

후아힌 힐튼호텔 솔직후기 오션뷰 수영장 위치 가격

샤워실, 세면대, 변기, 욕조도 따로 있었지만 사용하고 싶지는 않은 느낌? 화장실이 조~금 낡았다. 어메니티는 칫솔 치약이 포함되어 있지 않았는데, 묵고 나서 안내문을 읽고 나니 원래는 포함 제품이었다고 쓰여있었다. 우리는 어쨋거나 칫솔을 가지고 다녀서 상관없었지만

보고 또 봐도 뷰가 참 예쁘다. 수영장에서 물놀이하는 사람들만 보고 있어도 시간이 금세 갔다. 서양인들이 많았고, 2박 3일 머물면서 한국인은 한두팀 본 것 같다.

그 외 가운, 금고, 드라이기, 슬리퍼, 무료로 제공되는 물 2병, 티와 커피

룸에서는 바다는 보이지만 해가 뜨는 장면이 보이지 않아서 새벽 6시에 밖으로 나왔다. 구름이 많은 날임에도 후아힌 비치에서 해가 떠오르는 일출을 볼 수 있었다.

호텔 가격은 아래 포스팅을 참고하면 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